• 최종편집 2019-07-19(금)
실시간뉴스

투데이 HOT 이슈

제22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개막
  국내 최장의 역사를 가진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이 오는 30일 개막을 시작으로 8월 20일까지 22일간 이천 설봉공원에서 펼쳐진다.   올해로 22회를 맞이하는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은 현재까지 259점의 작품이 탄생되었으며, 이렇게 탄생한 작품들은 설봉공원·온천조각공원 등 공공장소에 설치되어 시민의 삶을 문화적으로 풍요롭게 하는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고 있다.   올해 국제조각심포지엄은 완성된 결과물만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예술작품이 만들어지는 생생한 시간을 전시에 포함시킴으로써 작가들의 창작열을 북돋우고 관람객에게 수준 높은 예술적 볼거리를 제공하게 된다.   제22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은 ‘함께하다’, ‘화합하다’라는 의미를 포함하는 어울림(Harmony)을 주제로 선정했다.   올해 심포지엄에는 국내조각가 오수연, 정춘일, 김기영, 윤덕수 작가, 국외 조각가는 왕바이오(대만), 단 아이스트레이트(루마니아), 알도 시로마(페루), 장 퀴안(중국), 호세 카를로스(스페인) 작가까지 모두 9명이 참여한다.   개막식은 미란다호텔에서 30일 개최되며, 설봉공원 동문광장에서 작품창작이 진행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국제조각심포지엄 운영위원위는 부대행사로 행사 중 주말에는 도슨트 프로그램 부스를 운영해 21회 작품에 대한 설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와 더불어 한국 도예고에서는 아티스트와의 토크시간도 예정되어 있어 많은 시민과 학생 등의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  

포토슬라이드
1 / 3

경제/농업

문화

생활

여주

이천

양평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