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8-12-07(금)

통합검색

검색형태 :
기간 :
직접입력 :
~

뉴스 검색결과

  • 뮤지컬 ‘레베카’ 이천 상륙
      이천아트홀이 2018년 시작을 알리는 첫 공연으로 2017년 인터파크 공연 부분 티켓 판매 1위를 차지한 최고의 흥행작 뮤지컬 ‘레베카’를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이천아트홀 대공연장에서 선보인다.   동원 관객 수 160만 이상, 전 세계 총 1,800여 회 공연, 9개 언어로 번역돼 지금 이 순간에도 세계 어디에선 공연되고 있는 흥행 대작 뮤지컬 ‘레베카’는 초연 당시 원작자인 미하엘 쿤체(Michael Kunze)에게 “한국 무대가 세계 최고다”라는 찬사를 받은 바 있다.   ‘레베카’는 ‘제7회 더 뮤지컬 어워즈’에서 연출상을 비롯한 5개 핵심 부분에 상을 수상하며 대한민국 공연계에 ‘레베카 신드롬’을 불어 일으켰다.   또한 2017년 인터파크 공연 부분 티켓 판매 1위를 차지하며 그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았다.   이번에 선보이는 뮤지컬 ‘레베카’는 5일간의 준비기간과 무려 5t 트럭 30대분의 세트 장비가 투입되며 공연을 준비하는 50여 명의 스텝들과 40여 명의 출연배우 등 2018년 이천아트홀 상반기를 대표할만한 물량과 공연 규모를 보여준다.   뮤지컬 ‘레베카’의 다양한 장면 중 ‘압도적인 무대, 탄탄한 스토리, 귓가에 맴도는 선율’이 가장 두드러지게 표현된 순간은 바로 대표곡 ‘Rebecca(레베카)’가 울려 퍼지는 장면이다.    레베카의 방이었던 거대한 무대 세트가 순식간에 해체되고 바다 앞 발코니로 회전하는 장면에서 ‘댄버스 부인’과 ‘나(I)'가 치열하게 대립하며 부르는 이 장면은 음악과 무대 그리고 20세기 초 ’엘레강스 룩‘을 완벽하게 재현한 모노톤의 의상이 빗어내는 환상적인 연출을 통해 관객들에게 잊히지 않을 감동을 선사한다.   뮤지컬 '레베카'는 불의의 사고로 아내 레베카를 잃고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는 막심 드 윈터와 순수하고 섬세한 여성 ‘나’의 우연한 만남에서 시작한다.   사랑에 빠져 행복한 결혼식을 올린 두 사람은 막심의 저택인 맨덜리에서 함께 생활하게 된다. 맨덜리는 아름답지만 음산하고 기묘한 분위기를 풍기며 곳곳에서 죽은 레베카의 존재감을 드러낸다.   집사 댄버스 부인은 시종일관 무표정을 유지하며 ‘나’에게 경계심을 드러내고 ‘나’는 점점 숨통이 막혀 옴을 느낀다.   사랑하는 막심과의 행복한 삶을 꿈꾸던 ‘나’는 점점 위축되어 가고 괴로움을 느끼는데, 레베카의 보트와 시신이 우연히 발견되면서 상황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게 된다.   뮤지컬 ‘레베카’는 스릴러의 거장 ‘알프레드 히치콕’ 감독의 영화 ‘레베카’(1940년)를 전신으로 한다. ‘댄버스 부인’은 살벌하고도 냉혹한 모습으로 ‘나’를 궁지에 몰아넣는데, 뮤지컬 <레베카>는 이러한 영화의 인물들과 전개를 그대로 이어받는다.   이런 ‘나’와 ‘댄버스 부인’의 대결구도, 마침내 ‘나’가 쟁취하는 사랑과 성숙은 원작부터 이어져 온 ‘레베카’의 관람 포인트이다.   2018년 1월 12일부터 14일까지 이천아트홀 대공연장 무대에 오르는 뮤지컬 <레베카>는 화려한 볼거리와 폭발적인 연기력, 내공이 느껴지는 가창력까지 모든 것을 갖춘 최고의 공연이 될 것이다.  
    • 뉴스
    • 문화
    • 전시/공연/강연
    2018-01-10
  • 이천아트홀 기획공연 성공적 마무리
      2017년 이천아트홀의 모든 기획공연이 지난 12월 16일 ‘양희은 콘서트’를 마지막으로 마무리 됐다.   특히 ‘양희은 콘서트’는 한 해를 마감하는 공연에 걸맞게 조기 전석 매진을 기록해 티켓을 구하지 못한 시민들의 문의가 빗발쳤다는 후문이다.   올해 1월 21일 새해 첫 공연이던 '2017 이천아트홀 신년음악회 KBS 국악관현악단' 공연 매진으로 힘차게 시작한 이천아트홀의 2017년 한 해는 ‘양희은 콘서트’ 역시 매진을 기록하며 이천시민의 사랑 속에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천아트홀은 2017년 마지막 기획공연인 ‘양희은 콘서트’의 조기 전석 매진을 기념하며 공연 티켓을 구매한 관객에게 군고구마를 나눠주는 특별 이벤트를 개최했다.   이번 이벤트는 올해의 마지막 공연인 ‘양희은 콘서트’의 전석 매진을 달성해준 관객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모든 직원이 함께 준비해 관객들에게 따뜻한 군고구마와 공연의 감동을 나누며 하나가 되는 ‘자축의 마당’으로 기획됐다.   이천아트홀은 이벤트 당일 미리 준비해 놓은 600여 개의 군고구마는 공연 시작 전 모든 관객에게 배부했으며, 미처 군고구마를 받지 못한 관객들에게도 직원들이 일일이 포장해 공연 후 귀갓길에 나눠줬다.   2017년 마지막 공연인 양희은 콘서트의 흥행돌풍을 이어 이천아트홀이 선보이는 2018년 새해 첫 공연은 ‘2017년 인터파크 공연판매 1위’를 기록한 초특급 흥행 대작 뮤지컬 ‘레베카’이다.   지난 11월 말부터 이천아트홀 홈페이지를 통해 티켓 판매를 개시한 뮤지컬 ‘레베카’는 공연을 사랑하는 이천시민을 중심으로 입소문을 타기 시작하며 주요 자리 예매가 거의 완료되는 등 높은 판매율을 보이고 있다.   이천아트홀은 전 세계 160만 관객이 관람한 뮤지컬 ‘레베카’를 2018년 첫 공연으로 선보이며 2017년 ‘양희은 콘서트’에서 시작된 흥행 돌풍을 꾸준하게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 뉴스
    • 문화
    • 전시/공연/강연
    2017-12-22

지역종합 검색결과

  • 뮤지컬 ‘레베카’ 이천 상륙
      이천아트홀이 2018년 시작을 알리는 첫 공연으로 2017년 인터파크 공연 부분 티켓 판매 1위를 차지한 최고의 흥행작 뮤지컬 ‘레베카’를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이천아트홀 대공연장에서 선보인다.   동원 관객 수 160만 이상, 전 세계 총 1,800여 회 공연, 9개 언어로 번역돼 지금 이 순간에도 세계 어디에선 공연되고 있는 흥행 대작 뮤지컬 ‘레베카’는 초연 당시 원작자인 미하엘 쿤체(Michael Kunze)에게 “한국 무대가 세계 최고다”라는 찬사를 받은 바 있다.   ‘레베카’는 ‘제7회 더 뮤지컬 어워즈’에서 연출상을 비롯한 5개 핵심 부분에 상을 수상하며 대한민국 공연계에 ‘레베카 신드롬’을 불어 일으켰다.   또한 2017년 인터파크 공연 부분 티켓 판매 1위를 차지하며 그 작품성과 흥행성을 인정받았다.   이번에 선보이는 뮤지컬 ‘레베카’는 5일간의 준비기간과 무려 5t 트럭 30대분의 세트 장비가 투입되며 공연을 준비하는 50여 명의 스텝들과 40여 명의 출연배우 등 2018년 이천아트홀 상반기를 대표할만한 물량과 공연 규모를 보여준다.   뮤지컬 ‘레베카’의 다양한 장면 중 ‘압도적인 무대, 탄탄한 스토리, 귓가에 맴도는 선율’이 가장 두드러지게 표현된 순간은 바로 대표곡 ‘Rebecca(레베카)’가 울려 퍼지는 장면이다.    레베카의 방이었던 거대한 무대 세트가 순식간에 해체되고 바다 앞 발코니로 회전하는 장면에서 ‘댄버스 부인’과 ‘나(I)'가 치열하게 대립하며 부르는 이 장면은 음악과 무대 그리고 20세기 초 ’엘레강스 룩‘을 완벽하게 재현한 모노톤의 의상이 빗어내는 환상적인 연출을 통해 관객들에게 잊히지 않을 감동을 선사한다.   뮤지컬 '레베카'는 불의의 사고로 아내 레베카를 잃고 힘든 나날을 보내고 있는 막심 드 윈터와 순수하고 섬세한 여성 ‘나’의 우연한 만남에서 시작한다.   사랑에 빠져 행복한 결혼식을 올린 두 사람은 막심의 저택인 맨덜리에서 함께 생활하게 된다. 맨덜리는 아름답지만 음산하고 기묘한 분위기를 풍기며 곳곳에서 죽은 레베카의 존재감을 드러낸다.   집사 댄버스 부인은 시종일관 무표정을 유지하며 ‘나’에게 경계심을 드러내고 ‘나’는 점점 숨통이 막혀 옴을 느낀다.   사랑하는 막심과의 행복한 삶을 꿈꾸던 ‘나’는 점점 위축되어 가고 괴로움을 느끼는데, 레베카의 보트와 시신이 우연히 발견되면서 상황은 새로운 국면을 맞이하게 된다.   뮤지컬 ‘레베카’는 스릴러의 거장 ‘알프레드 히치콕’ 감독의 영화 ‘레베카’(1940년)를 전신으로 한다. ‘댄버스 부인’은 살벌하고도 냉혹한 모습으로 ‘나’를 궁지에 몰아넣는데, 뮤지컬 <레베카>는 이러한 영화의 인물들과 전개를 그대로 이어받는다.   이런 ‘나’와 ‘댄버스 부인’의 대결구도, 마침내 ‘나’가 쟁취하는 사랑과 성숙은 원작부터 이어져 온 ‘레베카’의 관람 포인트이다.   2018년 1월 12일부터 14일까지 이천아트홀 대공연장 무대에 오르는 뮤지컬 <레베카>는 화려한 볼거리와 폭발적인 연기력, 내공이 느껴지는 가창력까지 모든 것을 갖춘 최고의 공연이 될 것이다.  
    • 뉴스
    • 문화
    • 전시/공연/강연
    2018-01-10
  • 이천아트홀 기획공연 성공적 마무리
      2017년 이천아트홀의 모든 기획공연이 지난 12월 16일 ‘양희은 콘서트’를 마지막으로 마무리 됐다.   특히 ‘양희은 콘서트’는 한 해를 마감하는 공연에 걸맞게 조기 전석 매진을 기록해 티켓을 구하지 못한 시민들의 문의가 빗발쳤다는 후문이다.   올해 1월 21일 새해 첫 공연이던 '2017 이천아트홀 신년음악회 KBS 국악관현악단' 공연 매진으로 힘차게 시작한 이천아트홀의 2017년 한 해는 ‘양희은 콘서트’ 역시 매진을 기록하며 이천시민의 사랑 속에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   이천아트홀은 2017년 마지막 기획공연인 ‘양희은 콘서트’의 조기 전석 매진을 기념하며 공연 티켓을 구매한 관객에게 군고구마를 나눠주는 특별 이벤트를 개최했다.   이번 이벤트는 올해의 마지막 공연인 ‘양희은 콘서트’의 전석 매진을 달성해준 관객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담아, 모든 직원이 함께 준비해 관객들에게 따뜻한 군고구마와 공연의 감동을 나누며 하나가 되는 ‘자축의 마당’으로 기획됐다.   이천아트홀은 이벤트 당일 미리 준비해 놓은 600여 개의 군고구마는 공연 시작 전 모든 관객에게 배부했으며, 미처 군고구마를 받지 못한 관객들에게도 직원들이 일일이 포장해 공연 후 귀갓길에 나눠줬다.   2017년 마지막 공연인 양희은 콘서트의 흥행돌풍을 이어 이천아트홀이 선보이는 2018년 새해 첫 공연은 ‘2017년 인터파크 공연판매 1위’를 기록한 초특급 흥행 대작 뮤지컬 ‘레베카’이다.   지난 11월 말부터 이천아트홀 홈페이지를 통해 티켓 판매를 개시한 뮤지컬 ‘레베카’는 공연을 사랑하는 이천시민을 중심으로 입소문을 타기 시작하며 주요 자리 예매가 거의 완료되는 등 높은 판매율을 보이고 있다.   이천아트홀은 전 세계 160만 관객이 관람한 뮤지컬 ‘레베카’를 2018년 첫 공연으로 선보이며 2017년 ‘양희은 콘서트’에서 시작된 흥행 돌풍을 꾸준하게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 뉴스
    • 문화
    • 전시/공연/강연
    2017-12-22
비밀번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