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2-15(금)

여주 흥천면 상백리 마을, 단오야 놀자 축제 개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6.1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2.jpg
 

경기 여주시 흥천면 상백리(이장 정해정)는 지난 16일 마을 특색사업으로 ‘단오야 놀자’ 마을축제를 열었다.

 

이번 축제는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농촌축제지원사업에 흥천면 상백리가 공모에 선정되어, 1,000만원의 예산을 지원 받아 추진됐다.

 

‘단오야 놀자’ 마을축제는 현 시대에서 사라져 가는 옛 단오의 풍습과 함께 찬우물 나루터에서 단오 나루굿을 재현해 눈길을 끌었다.

 

흥천면 상백리 관계자는 “단오는 모내기를 끝내고 풍년을 기원하는 날로써, 설, 추석, 한식과 함께 우리나라 4대 명절”이라며 “우리 마을에서는 예전 고유 미풍양속을 계승하기 위해 이번 축제를 준비했다”고 추진 배경을 전했다.

 

이와 더불어 이날 행사에서는 그네뛰기, 찬우물 나룻굿 시연, 마을어르신 장기자랑, 마을주민 작품전시, 농사 풍년기원제, 창포물에 머리감기, 주민탈춤 한마당, 마을노래자랑, 남한강에 풍등 날리기, 여주 문인협회의 시낭송 등 다채로운 행사가 펼쳐져 주민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마을 이장인 정해정(상백1리장)씨와 성교훈(상백2리장)씨는 “이번 행사로 마을주민과 어르신을 공경하고 상백리 마을의 전체의 단합을 사랑과 우정으로 승화해낸 뜻 깊은 자리였다”며 “마을주민과 지역관계자 및 어르신들께서 참석해 행사가 더욱 빛났다”고 평가했다.

 

전체댓글 0

  • 0615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 흥천면 상백리 마을, 단오야 놀자 축제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