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9(목)

여주>세륜장은 ‘그림의 떡?’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2.1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흥천 계신리 골재선별장.jpg

 

여주시 흥천면의 한 골재선별업체가 오늘(18일) 안일한 공사현장 관리로 주민 불편을 야기하고 있다. 공사장 입구 세륜기는 가동을 멈췄고 대형트럭들은 도로를 진흙으로 덧칠해 비산먼지를 유발하고 있다.

전체댓글 0

  • 3418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여주>세륜장은 ‘그림의 떡?’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