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3-22(금)

양평농협, 친환경농산물 수출 선적식 개최

유기농채소 30여종, 약 1,000만원 규모...친환경농산물 50여종 확대 예정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2.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5.JPG

 

경기 양평농협(조합장 한현수)이 국내 최대 규모의 유기농채소를 싱가포르로 수출하는데 성공했다.

 

양평농협은 21일 선적식을 갖고, 인천국제공항 화물기편으로 약 1,000만원 규모의 유기농채소 30여종을 싱가폴 창이 국제공항으로 수출했다.

 

양평농협은 이번 수출을 계기로 향후 양평군 친환경농산물 50여종으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그동안 양평농협과 양평친환경농업인 대표는 그동안 유기농채소의 수출시장 확대를 위해 해외바이어 개발에 노력해 왔다.

 

양평지역은 공장시설 등의 오염요소가 전혀 없는 청정 상수원 보호지역으로 맑은 물과 우수한 자연친화적 환경을 기반으로 지난 40여 년간 대한민국 친환경농산물 성장의 중심지로 자리매김해 왔다.

 

이번에 수출길에 오른 양평 유기농채소는 지난해 북미 1차 정상회담 장소로 알려진 싱가폴 마리나베이샌즈 호텔 등 고급레스토랑에 공급될 예정이다.

 

한현수 조합장은 “앞으로 친환경농산물 수출확대와 함께 양평지역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품목을 발굴해 글로벌 해외시장에 수출하고 양평농가 소득증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동균 군수는 “양평농협의 친환경 유기농 채소의 첫 수출은 매우 의미있는 일이라고 생각한다”며, “향후에도 더 많은 규모의 쌈 채소가 수출되어 양평농가 소득 증대 및 일자리가 많아 질 수 있도록 군에서도 최선을 다해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4314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농협, 친환경농산물 수출 선적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