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4-19(금)

양평군, 낙농가 초유은행 설치 운영

4월부터 낙농가 잉여 초유 활용, 한우농가 무상 공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3.2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50.jpg

 

경기 양평군농업기술센터(소장 박우영)는 낙농가의 잉여 초유를 활용, 건강한 한우송아지 육성을 위해 관내 젖소농가와 함께 초유은행 운영 협약을 맺고 초유은행을 오는 4월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초유은행에서는 젖소 농장으로부터 우수한 품질의 초유를 공급받아 품질검사와 저온살균을 거쳐 냉동 보관한 후 초유를 필요로 하는 한우 농가에게 무상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초유는 소가 새끼를 낳은 후 1~2일간 분비하는 진한 노란색의 우유로, 송아지 설사와 호흡기 감염증 예방에 중요한 면역물질인 면역글로불린(면역항체)과 비타민A 등이 다량 함유되어 있다.


한우는 젖소에 비해 젖 분비량이 적고, 조산이나 어미소가 수유를 거부할 경우 인위적 초유공급이 필요하며. 시간이 지날수록 면역물질 흡수력이 떨어지기 때문에 출생 초기에 초유를 급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초유가 필요한 한우농가는 양평군농업기술센터 축산과 축산기술팀(☎031-770-3586, 3578)으로 연락하면 된다.

 

전체댓글 0

  • 6360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낙농가 초유은행 설치 운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