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6-14(금)

‘물맑은 양평’ 국가브랜드 대상 수상

지역 이미지 제고 및 농가 소득 증대 기여, 5년 연속 수상 쾌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4.JPG

 

양평군을 대표하는 농·특산물 공동브랜드인 ‘물맑은 양평’ 지난 3일 서울에서 열린 2019 국가브랜드대상에서 공동브랜드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중앙일보사가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와 농림축산식품부가 후원하는 2019 국가브랜드대상(National Brands Awards)은 문화·산업·지역을 대표하는 브랜드에 대해 엄격한 가치 평가를 통해 브랜드의 인지도, 소비자 만족도, 글로벌 경쟁력, 호감도 등을 다면 평가해 최고의 브랜드를 선정한다.

 

이번에 대상을 수상한 ‘물맑은 양평’은 모든 평가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5년 연속 수상의 쾌거를 거뒀다.

 

물맑은 양평 브랜드는 전국 최초 친환경농업 특구 양평군의 농․특산물의 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해 개발한 것으로, 2005년 4월 특허청 상표등록을 마친 뒤 물맑은 양평 상표 사용에 관한 조례를 제정하는 등 엄격한 승인 절차와 사후관리 실시로 브랜드 이미지 제고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해왔다.

 

또한 양평군 농업인 단체에서도 이에 발맞춰 지속가능한 친환경 농업을 위한 노력을 기울여 민관 모두의 노력이 결실을 거두게 됐다.

 

정동균 군수는 "물맑은 양평 브랜드의 가치는 농산물의 이미지를 뛰어넘어 양평이 가지고 있는 친환경적이고 청정한 이미지를 대변하고 있다"며 "앞으로 더욱더 철저한 브랜드 관리를 통해 친환경농업 특구지역 양평에서 생산되는 명품 농·특산물의 가치를 높여 나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5045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물맑은 양평’ 국가브랜드 대상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