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4-19(금)

경기도·남부권 6개 시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의체 구성

미세먼지 평택·당진항 화력발전소 등 영향...경기도 참여하에 협약 체결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와 경기 남부지역 이천·평택·화성·오산·여주·안성시 등 6개 시는 8일 평택시청에서 미세먼지 공동 협의체 구성을 위한 단체장 사전회의를 개최했다.

 

경기 남부권에 위치한 이들 6개시는 2018년도 초미세먼지 나쁨 일수가 80일을 초과하고 지리적으로 볼 때 평택·당진항 및 충남 화력발전소 등 공통된 원인에 의해 영향을 받을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 자리에 함께한 단체장들은 미세먼지의 원인이 대·내외적으로 분포하고 있는 만큼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서는 자치단체의 개별적인 노력은 물론, 협의체 구성을 통해 대외적인 문제에 공동 대응이 필수라는데 의견을 같이했다.

 

특히 단체장들은 이 문제는 어느 한 시군의 노력으로 해결이 어렵기 때문에 공동 대응 필요성을 절감하는 만큼 향후 미세먼지 공동 대응 협의체 구성에 합의하고 경기도 참여하에 협약을 체결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전체댓글 0

  • 00938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남부권 6개 시 미세먼지 공동대응 협의체 구성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