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8-19(월)

양평군, 국도37호선 확장사업 조속 추진 건의

국토교통부 주관 현안 국책사업 대상, 개군면 불곡리~여주 대신면 보통리 구간 개선 건의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4.2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45.jpg

 

양평군은 관내 현안 국책사업인 국도37호선 여주-양평(개군-대신) 4차로 확장 사업 등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 25일 국토교통부를 직접 찾아가 관계자를 만나는 등 적극적인 행보를 펼치고 있다.

 

국도37호선 여주-양평 구간은 제2영동고속도로 대신IC 개통 등으로 교통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개군면 불곡리에서 여주시 대신면 보통리 구간 약 11.7km 구간이 2차로로 남아있어 상습 지정체가 발생하고 있는 상황으로 도로확장 사업이 시급한 실정이다.

 

양평군 연광흠 건설과장은 국토교통부 간선도로과를 방문해 국도37호선 여주-양평 4차로 확장사업이 서울지방국토관리청에서 시행한 사전기획조사용역에서 사업타당성이 확보된 만큼 조속히 사업 추진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에서 행정력을 집중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국토교통부 간선도로과 담당자는 “국도37호선 개군-대신 구간 확장사업 필요성을 국토부에서도 공감하고 있다”며 “서울지방국토관리청에서 시행한 사전기획조사용역 결과를 바탕으로 일괄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을 위해 자체 검토 추진해 7월중 일괄예타 대상사업을 기재부로 신청할 예정”이라고 답했다.

 

또한 진행 중에 있는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계획 반영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는 입장도 전했다.

 

한편 현재 국토교통부에서 용역을 진행 중에 있는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계획은 2020년 하반기 고시될 예정으로, 고시된 국도·국지도 사업은 2021년부터 2025년까지 사업 추진된다.

 

전체댓글 0

  • 63569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국도37호선 확장사업 조속 추진 건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