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5-27(월)

양평 강하면 사랑나눔협약 체결

강하면 주민자치위원회 등 11개 기관·단체 참여...어려운 이웃 복지사업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5.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5.jpg

 

경기 양평군 강하면 11개 기관·단체는 지난 11일 복지증진을 위한 강하면 사랑나눔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강하면 주민자치위원회, 강하면사무소, 강하면파출소, 강하면우체국, 양평군농협강하지점, 강하면적십자봉사회, 강하면행복돌봄추진단, 강하면체육회, 강하면의용소방대, 강하면 이장협의회, 강하면 새마을협의회 총 11개 기관·단체가 참여해 사랑나눔 모금활동을 통해 지역 내 어려운 이웃들에게 생필품 등을 지원하는 복지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주진 강하면장은 “강하면민의 행복증진이라는 공동의 지향점을 가진 기관·단체와의 협약을 통해 다양한 분야 등 주민들의 행복한 삶을 향유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민·관 협력의 중요한 기틀이 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병철 강하면주민자치위원장은 “사랑나눔 협약식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신 기관·단체에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지역에 가깝게 다가가는 주민자치위원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향후 사랑나눔사업을 통해 모금된 금액은 전액 강하면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전체댓글 0

  • 9146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 강하면 사랑나눔협약 체결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