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9(목)

양평 양근·지평향교, 추기 석전제 봉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09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47 지평향교.JPG
지평향교

 

경기 양평군 양근향교(전교 유상근)와 지평향교(전교 박춘근)는 지난 7일 대성전에서 공기 2570년 추기 석전제를 봉행했다.

 

이날 양근향교 석전제에는 이정우 양평군의회의장이 초헌관으로 김용녕 대한노인회장양평군지부회장이 아헌관, 강상길 양평경찰서장이 종헌관을 맡아 선성, 선현들의 덕을 추모했고 지평향교 석전제에서는 정병국 국회의원이 초헌관으로 박춘근 전교가 아헌관, 전진선 군의원이 종헌관으로 제향행사를 진행했다.

 

47 양근향교.jpg
양근향교

 

 

‘정성스레 빚어 잘 익은 술을 받들어 올린다’는 뜻의 석전대제는 공자를 비롯한 선성과 선현들에게 제사 지내는 의식으로 학생 스스로 선현들의 위패 앞에서 배우고 읽혀 성인이 되기를 다짐하는 의식이 석전이다.

 

석전제는 유학의 독특한 성인관에 기초해 ‘누구나 배워서 성인이 될 수 있다’는 가르침을 갖고 매년 음력 2월과 8월 상정일(上正日) 두 차례에 걸쳐 거행, 오늘을 사는 현대인들에게 잊혀져 가는 유교 선현들의 가르침을 되새기고 전통문화를 계승·발전시키는 중요한 계기가 되고 있다.

 

전체댓글 0

  • 7171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 양근·지평향교, 추기 석전제 봉행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