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9-19(목)

양평 개군면, 농식품부‘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 선정

2020년 사업 대상지 선정, 총사업비 60억원 확보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1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44.jpg

 

경기 양평군 개군면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도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중 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에 개군면이 선정됐다.

 

군은 면소재지(거점) 개발을 통한 배후 마을 연계 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는 기초생활거점사업 분야에 2020년도 사업대상지로 개군면을 신청해 총사업비 60억원(40억원+추가 20억원 지원 가능)의 사업비를 확보했다.

 

개군면 기초생활거점육성사업은 ‘배우고 나누는 농촌마을, 행복 교차로 개군 기초생활거점’의 비전으로 세바퀴 평생학습을 강화해 ▲특화교육 육성 및 지원 ▲문화·복지 지원 확대 ▲공동체 활동 및 주민역량 증대의 전략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조선행 친환경농업과장은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낙후된 면소재지의 문화공간 확충과 복지기능 향상으로 쾌적한 농촌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공모 준비 때와 마찬가지로 사업 추진 전과정을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하겠다” 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0847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 개군면, 농식품부‘기초생활거점 육성사업’ 선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