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4(월)

물맑은 양평 도서문화센터 건립 가시화

2020년도 한강수계기금 특별지원사업 공모 선정, 30억원 사업비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3.JPG

 

경기 양평군이 ‘물맑은 양평 도서문화센터’ 건립 사업으로 2020년도 한강수계기금 특별지원사업 공모에 선정되어 한강유역환경청으로부터 30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됐다.

 

이번 공모 사업은 팔당 상류지역 시·군 중 9개 시·군이 신청해 7개 시·군이 선정됐다.

 

이 중 양평군이 1순위로 선정되어 한강수계기금 특별지원사업비 총액 127억원 중 1/4에 달하는 30억원을 확보했다.

 

한강수계기금관리위원회는 심사 의견에서 물맑은 양평 도서문화센터가 중앙도서관과 생활문화센터의 복합시설로서 지역 주민에 대한 실질적 복지증진 사업이라는 점, 불편에 대한 보상 개념의 사업이 아니라 생태환경지역에서 누릴 수 있는 혜택과 같은 사업이라는 점에 높은 점수를 준 것으로 전해진다.

 

오는 2020년부터 시행되는 물맑은 양평 도서문화센터 건립 공사는 3년 내 완공을 목표로 양평읍 양근리 545-1 외 2필지에 신축 계획이며, 건축연면적은 4,800㎡(지하1층∼지상5층)로 총 사업비는 192억원이다.

 

군비 102억원 외에 향후 3년간 특별지원사업비 90억원 확보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번 공모 선정을 통해 1년차 사업비 30억 확보에 성공했다.

 

군 관계자는 “정동균 군수와 한강유역환경청 간의 원활한 소통과 협치 네트워킹이 기반을 이루며, 기획예산담당관, 문화복지국 평생교육과, 균형발전국 환경과 3개 부서가 뜻을 모으고 협력해 좋은 결과를 본 것 같다”고 전했다.

전체댓글 0

  • 6939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물맑은 양평 도서문화센터 건립 가시화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