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13(금)

이천>제1회 호법면 강진기 효자효부 시상식 개최

매곡 2리 변영혜씨 수상 영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1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02.jpg

 

[마이TV=이천] 경기 이천시 호법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정홍전)는 13일 호법복지관 대회의실(에서 지역사회 孝문화 확산을 위한 제1회 호법면 강진기 효자효부 시상식을 개최했다.

 

효자 강진기는 평소부터 부모를 극진히 섬겨오던 중 부친이 위독하자 대변을 찍어 맛보고, 손가락을 잘라 피를 흘려 넣는 등 뛰어난 효행을 실천했고, 호법면 안평리에 묘가 있었다.

 

제1회 호법면 강진기 효자효부상을 수상한 매곡2리 변영혜(58세,여)님은 시부가 돌아가시기 전까지 정성을 다해 보살폈고, 본인도 유방암 수술로 아픈 몸이지만 10년 전부터 요양등급 2급 장애진단의 시모(87세)를 지극하게 봉양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선천성 질환의 자녀를 돌보면서 사회봉사활동에도 적극 참여하고 있는 공적을 높이 평가 받았다.

 

수상자선정은 지난 8월26일부터 30일까지 각 마을 이장에 의해 추천된 후보자에 대해 공적심사위원회 회의를 거쳐 공정한 심사로 선정했으며,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함께 순금 15돈 메달과 100만원의 상금이 전달되었다.

 

호법면주민자치위원회에서는 효자 강진기의 효행정신을 계승하고 효(孝)사상을 고취하기 위한 목적으로 우리 주변에 숨어있는 아름다운 효자효부를 발굴 해 지역사회 孝 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격년제로 선정해 시상식을 진행하기로 했다.

 

정홍전 주민자치위원장은 “위기 가정이 늘어가고 있는 현대사회에 도덕성과 윤리관을 회복하고 가정의 중요성을 확산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익정 호법면장은 “효자효부상 수상을 진심으로 축하드린다”며 “수상하신 분의 효행을 널리 알려 경로 효친사상을 사상을 고취시키는 시발점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13672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제1회 호법면 강진기 효자효부 시상식 개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