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13(금)

광주시, 돼지고기 소비촉진을 위한 구내식당 특식이벤트 추진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1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4.jpg

 

[마이TV=광주] 경기 광주시는 18일 구내식당 송림홀에서 돼지고기(한돈) 소비촉진을 위한 송림홀 특식이벤트를 실시했다.

 

이번 이벤트는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이후 각종 행사·축제 등의 취소와 소비심리 위축에 따른 산지 돼지고기 가격 폭락에 따른 한우양돈농가를 응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시는 시청 구내식당인 송림홀에서 돼지고기(한돈)를 이용한 김장철 특식메뉴로 보쌈을 제공했으며 신동헌 시장을 비롯한 800여명의 직원이 교대로 식사를 진행했다.

 

또한, 시는 시청 구내식당인 송림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해결될 때까지 주 2회 이상 식단에 돼지고기를 이용한 식단 메뉴를 제공하고 한돈 농가 응원을 위해 시청 민원실 앞 주차장에서 매월 둘째·넷째주 금요일 ‘축산물 직거래 장터’에서 할인판매 행사를 개최해 돼지고기(한돈)의 안전성과 우수성을 적극 홍보하고 소비촉진을 확대할 계획이다.

 

신 시장은 “관내 공공기관 및 각급 학교의 단체급식에도 주 2회 이상 돼지고기를 이용한 메뉴 확대편성을 요청하고 돼지고기(한돈)의 안전성과 우수성 홍보 및 소비촉진에 동참해 한돈 농가 응원에 함께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지난 8월 27일 4,859원(㎏)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 이후 11월 1일 현재 3,274원(㎏)으로 32.6% 하락했다.

 

전체댓글 0

  • 9555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시, 돼지고기 소비촉진을 위한 구내식당 특식이벤트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