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13(금)

광주시,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실시

12월 10일까지 장애인편의시설 기술지원센터와 합동 진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1.2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마이TV=광주] 경기 광주시가 오는 12월 10일까지 광주시장애인편의시설 기술지원센터와 합동으로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에 대한 불법행위 단속에 나선다.

 

이번 민·관 합동점검은 장애인편의기술지원센터와 연계, 점검반을 편성해 관내 공공기관 및 민원이 자주 발생하는 아파트 등을 대상으로 점검을 진행할 예정이다.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에는 법률에 따라 주차 가능표지를 부착하고 보행 장애가 있는 사람이 탑승한 경우에만 주차할 수 있다.

 

주요 점검내용은 전용 주차구역 설치 적정성 여부, 불법주차(비장애인 차량의 주차, 보행 장애인 탑승 없는 보호자 차량의 주차), 장애인 자동차표지 부당사용 행위(위·변조, 양도·대여 등), 주차방해 행위(장애인주차구역 내 물건적치) 단속 등이다.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 내 불법주차 차량은 10만원, 물건 적치 등 주차방해 행위에는 50만원, 장애인 주차표지 부당사용은 2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전체댓글 0

  • 4038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광주시, 장애인 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