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13(금)

양평군, 소규모 개인하수처리시설 개선사업 적극 추진

총 1억8,000만원 투입, 개별방문실태조사 및 시설개선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0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32.jpg

 

[마이TV=양평] 경기 양평군환경사업소는 올해 3월부터 일일처리용량 50톤 미만의 개인하수처리시설과 정화조에 대해 소규모개인하수처리시설 시설개선 사업을 추진중에 있다.

 

팔당호 주변 7개 시∙군에서 경기도보조사업비로 시행중인 사업은 상반기에 본예산 8,000만원으로 33개소에 대한 시설개선 지원을 완료했고, 추경에 1억원을 추가확보해 69개소에 대한 시설개선을 추가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지원대상은 3년이 경과된 개인하수처리시설 중 고장, 불량 등 시설을 점검해 개선이 필요한 시설에 대해 자부담 20%로 최대 1,000만원까지 시설개선비 사업을 실시할 수 있다.

 

사업소는 환경전문업체에서 개인주택, 상가 등을 방문하는 사업인 만큼 주민의 이해를 돕기 위해 방문시 형광색 조끼를 착용하고 사업안내홍보문 지참 및 방문차량에 대형사업안내문을 부착해 시설, 주택 등을 방문하도록 했다.

 

또한 방문시 예의를 갖추도록 수시현장확인과 월1회 정기진행상황 보고회를 실시해 사업운영 내실화를 기하고 있다.

 

도상대 환경사업소장은 “이번 사업은 단속이 아닌 주민들의 생활환경과 수질보전을 위한 사업이니만큼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며 “2020년도에도 본 사업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개인하수처리시설에 대한 지속적인 관리와 운영으로 팔당호수질개선에 기여할 수 있도록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83545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양평군, 소규모 개인하수처리시설 개선사업 적극 추진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