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7-07(화)

엄태준 이천시장, 코로나19 확산방지 호소문 발표

이천제일고 교사 확진 판정, 학생·교직원 1256명 음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6.17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8.jpg


 

[마이TV=이천] 엄태준 이천시장은 16일 이천시 안흥동 소재 이천제일고 교사 A씨(28)가 전날 경기도의료원 이천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뒤 이날 확진됨에 따라 코로나19 감염 확산방지 시민 호소문을 발표했다.

 

엄 시장은 “확진자에 대한 역학조사 결과 코로나19 의심증세가 이미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한참을 방치하다 늦게 서야 선별진료소에 온 사실이 확인되었다”며 “이러한 일이 앞으로 다시는 발생해서 안 되겠기에 시민여러분들께 간절한 마음으로 호소 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방역당국의 노력만으로는 지역사회 감염 차단에 한계가 있어 시민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가 절대적으로 필요하다”며 “몸이 아프면 외출을 삼가고, 2∼3일간 집에 반드시 머물고, 코로나19 의심증상이 있으면 곧바로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검사받기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엄 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동선이 공개될 때마다 악의적인 비난과 추측성 미확인 정보가 각종 SNS를 통해 유포되는 일이 많다”며 “그로 인해 확진자 본인과 가족, 주변인들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가 되고 있으니 이러한 행위를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는 이천제일고 교사 이동경로를 지난 6일 부터 16일까지 상세 공개하고 확진자 접촉시설 소독을 완료했다.

 

현재 이천제일고 학생과 교직원 1256명 코로나19 검사를 완료했고, 모두 음성 판정을 받았다. 32명을 추가로 검사할 예정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엄태준 이천시장, 코로나19 확산방지 호소문 발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