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10-23(금)

이천, 명절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캠페인 전개

“적당한 양의 명절음식, 만드는 사람도 먹는 사람도 기쁨 두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9.2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10.jpg



 

[마이TV=이천] 경기 이천시는 추석명절을 맞아 시민들 모두가 적정한 양의 음식을 만들어 낭비 없는 명절을 보낼 수 있기를 당부했다.

 

시에 따르면 환경부 조사결과 추석이나 설 같은 명절에 음식물 쓰레기가 전국적으로 평소보다 20%이상 급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천시는 2019년 집계결과 명절에 평소 발생량(60.73 톤/일) 보다 10.8% 증가한 일당 67.29톤의 음식물쓰레기가 버려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 관계자는 “명절에 음식물 쓰레기 배출량이 많아지는 것은 푸짐한 상차림을 선호하는 우리나라 고유의 명절 문화 때문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며 먹을 만큼 음식을 만들어야 만드는 사람도 먹는 사람도 스트레스 없이 즐겁게 명절을 보낼 수 있다”며 “음식물쓰레기 발생으로 생기는 불필요한 사회적 지출을 줄일 수 있으므로 명절 음식물쓰레기 줄이기에 시민 모두가 동참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 명절 음식물쓰레기 줄이기 캠페인 전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