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1-23(수)

이천 호법 영농조합법인 염대선 대표, 철탑산업훈장 수상

논 타작물 전환·답리작 확대 등 농업발전 견인, `제22회 농업인의 날` 철탑산업훈장 수상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7.11.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90.JPG
 

경기 이천시 호법영농조합 염대선 대표가 10일 세종시 정부세종컨벤션 센터에서 열리는 ‘제22회 농업인의 날’기념식에서 농업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철탑산업훈장을 수상했다.

 

염 대표는 ‘봄감자-콩, 양파-콩’등 작부체계를 이용한 논 타작물 전환으로 지역농업인들의 실질적인 소득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지난 2014년 지역의 논 벼농사 소득이 낮은 것을 개선하기 하기 위해 생산 조직화 및 규모화, 기계화 촉진 등 생산 기반을 확충하고 판로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8명의 회원을 시작으로 ‘호법영농조합법인’을 발족 논 이모작 재배를 시작했다.

 

2014년에는 감자 100톤, 콩 12톤을 논 타작물재배로 1억800만 원의 소득을 올렸고, 2015년에는 감자 200톤, 콩 20톤을 재배해 2억원의 소득을 올렸다.

 

이어 2016년 감자 500톤, 콩 15톤을 재배해 4억1,700만 원의 소득을 올려 농가 1인당 소득 5,000만 원의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전체댓글 0

  • 01010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 호법 영농조합법인 염대선 대표, 철탑산업훈장 수상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