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01-23(수)

경기도 ‘농업인 안전재해보험’ 지원 확대

농가부담률 25 → 12.5%, 전년대비 사업비 2.5배 증가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8.01.1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경기도는 올해 농업인안전재해보험 예산을 전년 32억원 대비 2.5배 증가한 80억원을 확보해 농업인에 대한 지원을 대폭 확대한다.

 

이에 따라 농가 부담률이 기존 25%에서 12.5%로 크게 감소해 농업인들이 총 보험료의 87.5%를 지원받을 수 있게 됐다.

 

‘농업인안전재해보험’은 영농업에 종사하는 만15세~87세를 대상으로 하는 정책보험이다.

 

가입을 원하는 농업인은 농업경영체 증명서, 주소지확인서 등 관련 서류를 지역농협에 제출하면 된다.

 

농업경영체 증명서는 인터넷 민원24 또는 농산물품질관리원에서, 주소지확인서는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각각 발급받을 수 있다.

 

경기도는 지난 2015년부터 농기계종합보험에 자체 예산을 투입해 도내 농업인들의 안전망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는 농업인안전보험까지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

 

도 관계자는 “농가부담을 최소화 한 이번 조치로 더 많은 농업인이 안전재해보험에 가입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농업인들의 안전한 농작업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체댓글 0

  • 55296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경기도 ‘농업인 안전재해보험’ 지원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