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2-09(월)

이천시, 구만리뜰 예정대로…토지주 설득 숙제

'시민 휴식공간 & 역사 배움터'로 조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9.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구만리뜰.jpg

 

이천시가 구만리뜰을
시민이 쉴 수 있고 역사를 배울 수 있는
자연 도시공원으로 조성한다고
지난 21일 발표했습니다.

이천시는 국도 3호선에 접해있어
접근성이 뛰어나고
기존 수변공원과 체육시설,
복하천 친수공간을 활용할 수 있어
공원 최적지로 평가받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공원 백지화 주장에 대해서는
비상대책위원회의 요구사항을 적극 반영해
사업규모를 44만 제곱미터에서
9만5천제곱미터로 대폭 축소했고
사업비 절감을 위해
당초 합의안대로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토지수용을 반대하는 토지주 설득이
풀어야 할 숙제로 남았습니다.

구만리뜰 공원조성 사업이 예정대로 진행된다면
오는 11월 결정 고시될 예정입니다.

마이TV뉴스 이승연입니다.

전체댓글 0

  • 10791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구만리뜰 예정대로…토지주 설득 숙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