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19-10-14(월)

이천시, 제5회 이천인삼축제 취소 결정

당초 11월 1일~3일 개최 예정, 아프리카 돼지열병 방역 동참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0.0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20.jpg


 

경기 이천인삼축제추진위원회는 7일 2019년 제5회 이천인삼축제를 취소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이천인삼축제는 이천시의 대표적인 가을 축제 중 하나로 오는 11월 1일부터 3일까지 ‘행복나눔, 이천인삼! 건강나눔, 이천인삼’을 주제로 이천 설봉공원에서 개최될 예정이었다.

 

이에 앞서 시는 아프리카 돼지열병 방역을 위해 지난 9월 27일 ‘제21회 이천쌀문화축제’를 취소한 바 있다.

 

그동안 제5회 이천인삼축제는 앞선 행사에 비해 늦은 시기인 11월 초가 축제기간이기 때문에 9월·10월 축제들이 취소됐을 때에도 아프리카 돼지열병(ASF)의 추이를 지켜보며 축제를 준비하고 있던 상황이었다.

 

축제 취소 결정으로 제5회 이천인삼축제는 금일 기준 축제 개최를 25일 앞둔 상황에서 축제의 모든 준비를 종료하게 되었다.

 

축제 관계자는 “비교적 늦은 시기에 개최하는 축제이기 때문에 축제 개최여부에 대해 긍정적으로 여기던 부분이 있어 많이 아쉽지만 아프리카 돼지열병(ASF) 방역에 전국적인 관심과 힘을 쏟고 있는 만큼, 취소결정이 최선의 판단이라 생각한다”며 “내년에 더욱 알찬 이천인삼축제로 돌아오겠다”고 말했다.

 

전체댓글 0

  • 40467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이천시, 제5회 이천인삼축제 취소 결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